⟦해외시단⟧ (미국)


굴하지 않는다 외 1편


                                                      김 일 형


가을바람은 낙엽을
냇가에도 날려 보내지.

하지만 내가 눈을 뜨고 있으면
아무리 폭풍이 몰아쳐 와도
굴하지 않는다.

큰 바위가
흔들리지 않는 것처럼

비방과 죽음이 닥쳐온다 해도
요동치지 않네.
어진 현자는






I WILL NOT SURRENDER

Il Hyung Kim

The autumn wind blows leaves
even to the stream.

But ifI keep my eyes open
I do not surrender
no matter how strong the storm

like a large rock
that does not shake.

The good, wise man
does not create chaos
even when criticism and death approach.

Translated from the Korean by Rachel S. Rhee



목적이 있는 삶


캄캄한 밤의 산길은 나에게
동서남북 가리지 못한 채 방황하게 한다.

목적 없이 여행하는 자의 길이
멀고 멀 듯이.

잠 못 이루는 사람은
밤이 한없이 길고 고통이 오듯이.

어리석은 사람들은
깨어서 살지 못하는 것처럼
깨어서 세상에 다시 태어나지 못한다.

그에게는 눈과 귀가 열리고
뜨지 못한다.

아무 목적이 없다면
어디로 가는지 방황하며
길은 한없이 멀기만 하다.


김일형 시인
1931년 12월 11일 평북 철산에서 출생. 플러톤 대학원 미학과 수료. 중앙 대학교 영문과 졸업. ‘크리스찬문학’ 수필 당선. 한국문협 미주지회 회원. 서양화, 서예, 붓글씨. 해외문인협회(미국) 회원


LIFE WITH A GOAL

Il Hyung Kim

The dark night mountain trail
makes me wander, unable to tell my direction.

It is long
like the road of the one without goals.

It is endless and full of suffering
like night for the one unable to sleep.

Fools cannot live
even when awake.
Nor can they be re-born when awake.

Their eyes and ears
are closed.

Without a goal,
you wander anywhere
and the road is endlessly long.

Translated from the Korean by Rachel S. Rh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