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EXPATRIATE  LITERATURE (해외문학)  제24호 2019


AUTUMN

 

David Doosup Lah


The once-stinging sunshine

loses its strength in the light breeze

 

and green leaves

start to put on colorful clothing

 

From somewhere, the sound of crickets

urges autumn in

 

Daylight, once long,

contracts in the coming dusk

 

Morning and evening, the cold air

makes us fasten our clothes

 

The blue sky rises higher,

and when fallen leaves roll in the wind

 

the farmer becomes busy,

preparing for the coming winter

 

The mother wishing her daughter wed this year

sighs, gazing at the moon



해외시단(미국)

 

가을

 

나 두 섭

 

한동안 따갑던 햇살은

살랑거리는 바람에 힘을 잃어가고

 

푸르던 나뭇잎들은

색동옷을 입어 가는데

 

어디선가 귀뚜라미 소리

가을을 재촉하네.

 

길고 길던 낮 시간은

조금씩 다가오는 저녁에 짧아지고

 

아침저녁 찬 기운은

옷깃을 조이게 하네.

 

푸른 하늘은 더욱 높아지고

불어온 바람이 낙엽을 굴릴 때

 

다가올 겨울을 대비하며

바빠진 농부의 일손

 

금년 가기 전 딸 시집보내려는 엄마는

초승달 보며 한숨짓는다.



나두섭 시인

1947 5 4 평안남도에서 출생. 1973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2016 미주 크리스찬문학 신인상 수필 당선. 시와 수필집 부모의 마음2017해외문학신인상 시부 당선. 해외문인협 (미국) 회원. E-mail: ddlah4613@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