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IIDGING THE WATERS 3  (국제 현대시3)  2020



Light on the Walls of Life

to Lawrence Ferlinghetti for his 101st birthday

Teach me to paint

the light on the walls of life.

 

Teach me

to look at the world

as you see it

to become a tear of the sun

a hill of poetry

a word in a tree.

 

Lead me

to see the sun

hitting the sheer cliffs

the  tides that restlessly ebb and flow

the water birds challenging the wind.

 

Let’s listen together

to the breath of rustling leaves

the perfect hush of a starry night

the sound of summer in the raindrops

 

Here and now

help me reach the very shores of light

waiting for

the renaissance of wonder

with you

again and forever




생명의 벽에 빛을

백 일세를 맞는 로렌스 펄링게티에게

 

 

생명의 벽에

빛을 그리게 가르쳐 주세요.

 

저에게 알려 주세요

당신이 보는 것 같이

세상 보는 눈을

당신의 빛에 얼린 눈물

수많은 시가(詩歌)

나무 열매 같은 말씀.

 

저를 인도해 주시기를

당신의 빛을 보게

험한 절벽을 맞닥뜨리는

쉬지 않고 드나드는 조수

바람에 도전하는 물새.

 

함께 들어 보기를

바스락 거리는 잎의 숨소리

총총한 별 하늘에 완전한 정적

여름의 빗방울 소리

곧 도와주세요.

 

그 아름다운 빛 기슭에 이르도록

당신의 놀라움이 부흥하기를

기다립니다.

다시 또 끊임없이

 

 

 

Poem for Camille Claudel

Il ya toujours quelque chose d’absent qui me tourmente.

Camille Claudel

October 19, 1943

 

Heavy clouds

invisible crows

floating in the Provençal sky

a raging wind

that opens cracks of blue.

 

Alone, you listen to the voice of silence

and

as an astonished little girl

you look at the big puddles

and at the brown clay

-the precious gift

that the rain of the night

has brought to you.

For the last time

in an unreal light

strange creatures

come to life

from the mud

cherished

by your trembling hands.

 

It is then that an unknown calm

grabs you

and you smile

at last free

on this October morning

at Montdevergues

 

 

카밀레 클로델 시

 

 

1943 10 19

 

겹겹이 쌓인 구름

보이지 않던 까마귀

프로방스 하늘을 나른다.

뚫린 사이로 보이는 창공으로

격심하게 부는 바람을 타고

외로이 고요한 소리를 듣는다.

 

그리고

깜짝 놀란 소녀가 되어

큰 웅덩이와 갈색 찰흙을 본다.

밤새 비가 내리며

너에게 가져다 준 귀한 선물

마지막으로

믿기 어려운 불빛에

손을 떨며 잘 빚은 진흙이 

괴물이 되어

살아왔다.

 

그런 때에 알 수 없이 조용히

너를 잡고

그대는 마침내

자유롭게 미소를 지었지



Lidia Chiarelli was born and raised in Turin (Italy), where in 2007 she founded with Aeronwy Thomas  the Art-literary Movement: Immagine & Poesia. Lidia’s passion for creative writing has motivated her to write poetry and she has become an award winning poet since 2011. Her writing has been translated into more than 20 languages and published in Poetry Magazines and on web-sites in many countries. In 2014 she started an inter-cultural project with Canadian writer and editor Huguette Bertrand publishing E Books of Poetry and Art on line. Lidia Chiarelli has exhibited her “Poetry&Art Trees”in Italy and abroad. She is also an appreciated collage artist.

 

Lidia Chiarelli는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출생 성장하였으며 2007  Aeronwy Thomas와 함께 예술문학운동: Immagine & Poesia를 설립하였다그녀의 창작의 열정 때문에 시를 쓰기 시작하였으며 2011년부터 수상 시인이 되었다그녀의 글은 20개국 언어 이상으로 번역 되었고 Poetry Magazines과 여러 나라의 웹 사이트에 실렸다. 2014년에 캐나다인 작가이며 폅집인후게트 버트랜드 (Huguette Bertrand)와 함께  E Books of Poetry and Art를 출판하면서 문화교류 시업을 시작했다. Lidia Chiarelli는 이탈리아와 해외에서 Poetry & Art Trees 작품을 보여 주었다그녀는 또 인정받는 콜라주 예술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