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EXPATRIATE  LITERATURE (  해외문학)  제21호 2017




AN EVENING SKY

. . . A slash of Blue! A sweep of Gray!

Some scarlet patcheson the way

Compose an evening sky...

                                                     Emily Dickinson


Lidia Chiarelli


So sweet was

the scent of those evenings

when

our steps invented long distance routes

in the summer gardens

when

slowly the lights were lit

and competing with the moons and the stars

formed parabolas of light

on the opaque stones of the paths.

Then, life

just begun

seemed to reveal

just for us

a sky of unreal colours.

Countless images

( fragments of old memories )

that

today

re-create and break

in the weary kaleidoscope

of the mind.

2012 in memory of my father, Guido Chiarelli

(Il Meleto di Guido Gozzano Award 2012)

Translated by the author

From Immagine & Poesia (Cross-Cultural Communications, 2013)



저녁하늘

 

베어내는 파랑쓸어가는  회색!

여기저기  붉은 조각오는  

모두가  저녁하늘이라네..

                                                                                   —에밀리 디킨슨

 

리디아 치아렐리

 

번역 : 이승은(Rachel S. Rhee), 서경화

 

얼마나 달콤했던가!

그 저녁의 향기

여름 정원에서

우리가 여기저기 거닐었을

 

서서히 등불이 켜져

, 별과 경쟁을 벌이다가

충충한 디딤돌 위에

등불이 포물선을 그었을

.

 

그 때, 인생은

막 시작되어

환상적 색깔의

하늘같았지

우리에게만

  

지친 정신의

만화경 속에서

오늘

재창조되고 깨지는

무수한 이미지들이여.

(오랜 추억의 파편들이여)

 

 

2012년 작시. 나의 아버지 Guido Chiarelli를 추모하며.

 

*이태리어 영어 번역 : 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