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IIDGING THE WATERS(한미 현대시) 2013

 

 

조개껍질

 

 

바닷가에서

주은 하얀 조개껍질.

온 몸은 보시하고

껍질만 하얗게 웃고 있네.

 

너를 보면

엄마 생각이 난다.

 

다 내어주고

하얗게 비워진

 

 

 

SHELL

 

 

A white shell found

By the seashore.

 

Its entire body sacrificed,

Only the shell is smiling ivory.

 

When I look,

You remind me of Mom.

 

Having given all,

Left pearly empty.

 

Translated by Rachel S. Rhee

 

 

물처럼

 

 

스러져가는 것은 시간뿐만이 아냐.

그 속에 있는 모든 것 함께 스러지네.

피 흘리는 순간도 잠시일 뿐,

환희의 순간도 오래가지 않아

 

시간은 기쁨과 슬픔을 않고서

구름 흐르듯 그렇게 흐르지.

 

모든 것은 순간이고

현재는 언제나 숨 가쁘다.

 

물처럼 소리 없이 흐르자

바위에 부딪치면 부서진 채

하얗게 웃는, 물처럼

 

 

 

LIKE WATER

 

 

It is not only time that vanishes,

All that exists within vanishes as well.

 

The moment of bleeding is brief,

The moment of ecstasy isn't very long.

 

Time enfolds joy and sorrow

And flows the way clouds flow.

 

Everything is but a moment,

And the present is always out of breath.

 

Like water, let flow soundlessly,

Breaking after crashing against a rock,

Yet smiling milkily, like water.

 

Translated by Rachel S. Rh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