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EXPATRIATE LITERATURE #20


The Blue of the Sky Never Ceases

 

Marsha Solomon

 

See beauty in the chaos

The broken limbs of trees

And salt burnt branches

Of once thriving trees.

 

The sun still warms in mid-December

And geese fly past in neat formations

And the blue of the sky never ceases.

 

Traces

 

A subtle trail

Left by the brush

Traces a line

Lost moments ago to the sun.

 

Circles

 

The sound of the bamboo creaking

In the wind

Feeling of completeness

Like the circles

Carved in stone.

 

 

하늘의 푸름은 끝이 없어라 2

 

마샤 솔로몬

 

혼돈 속 아름다움을 보라

한 때 위세럽던 나무

지금은 부러진 등걸

그리고 소금에 삭은 가지.

 

12월의 태양은 아직 따사롭고

거위 떼 줄지어 날아간다.

하늘의 푸름은 끝이 없어라.

 

흔적

 

붓이 남긴

섬세한 자국

좀 전에 햇빛에 마른

흔적 따라 그린다.

 

동그라미

 

바람 속에

삐걱거리는 대나무 소리

그건 완전한 느낌

돌 위에 새겨진

동그라미 같은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