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EXPATRIATE LITERATURE #20


First Snow

 

Emily Vogel

 

The beginning of winter this year

is a strange euthanasia of gray, as we drive

along the highway, the dusk forthcoming

as the language of our casual tongues.

I realize that you are the essence of song

in a warm room.

 

This is how we return to one another,

like seasons, comfortable as voices,

as accumulations of various years.

The snow is timely, and yet sudden,

a reason to dwell like an eye

that squints into a glimmer of light.

 

From First Words, (NYQ Books, 2015).

 

 

첫 눈

 

에밀리 보글

 

올해 겨울의 시작은

잿빛의 낯선 안락사,

고속도로를 달릴 때

황혼은 일상 언어로 다가온다.

당신은 따뜻한 방에서 흐르는

아름다운 음악임을 깨닫는다.

 

이렇게 우리는 서로에게 돌아온다,

계절이 돌아오듯, 목소리처럼 편안하게,

오랜 세월의 축적 끝에.

적시에 그러나 갑자기 오는 눈,

어둠 속 옅은 광선을 눈 찡그리며 계속 보듯

눈에서 눈을 떼지 못한다.

 

* <First Words>, (NYQ Books, 2015)에서 발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