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EXPATRIATE LITERATURE #20


Humble Pieces

 

Kyung-Nyun Richards

 

My life is a patchwork

made of small humble pieces:

remnants, scraps, discards,

salvaged, sewn together

stitch by stitch,

threadbare,

worn. Faded.

But remains gently

to be taken care of.

 

Spring 1998

 

조각보 이불 외 1

 

김 경 년

 

삶은 조각보 누비이불

하잘 것 없는

헝겊 조각으로 모여 있다

자투래기, 부스러기, 넝마 쪽

주워 모아 한 땀, 한 땀

꿰어 맨.

해지고

낡고, 색이 바래

이제는 조심스레

보살펴야 할

조각보 이불

 

1998 년 봄

  

Falling Leaves

 

Kyung-Nyun Richards

 

When I think of how we leave this world,

empty hands and bare bodies all,

there is nothing I want or need.

 

What then can I possibly leave behind?

 

Perhaps love.

 

But love is not what

you keep piled up

in storage.

 

Like flower petals,

like leaves in the fall,

they should be scattered

in the wind.

 

낙엽

 

김경년 

 

맨손으로 발가벗고

떠나간다고 생각을 하니

아무것도 필요한 것이

없음을 느낍니다.

 

그러면 무엇을 남기는 것이

좋을까?

 

사랑밖에 없겠지요.

 

그런데 사랑은

창고에 쌓아 두는 것이 아니고

꽃잎처럼,

가을 철 낙엽처럼

흩날려 보내는 것이지요.

 

20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