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EXPATRIATE LITERATURE #20


The Wind's Cry

 

Kyung Ho Kim

 

Whoosh~

The winds are howling.

With numerous wings on

they collide with each other,

crying stumbled by an obstruction.

Having no homes to sleep in,

they hide tears

with their babies in their arms.

Welcomed by no one in the world,

the gypsies are drifting around the world

drifting without a signal light

on the night roads in the snow and rain.

The winds are crying.

Whoosh~

 

Translated by Irene S. Yoon


바람이 운다 1

 

김 경 호

 

윙윙 바람이 운다.

수많은 날개를 달고서

저희들끼리 부딪히고

방해물에 걸려 아파서 우는가.

꼬마 새끼들 겨드랑에 끼고

앞섶으로 눈물 감추며 살아도

잠재울 따뜻한 집하나 없다.

방랑 인으로 세계를 돌아 다녀도

반겨주는 이 또한 없다.

어두운 눈비 속 막막한 밤길

표등 없이 이리 저리 휘날리며

윙윙 바람이 분다.

  

 

 

The Moon's Smile

 

Kyung Ho Kim

 

The moon and the sun

are best friends.

The two take turns every half day

to light the earth.

When the sun goes away,

she gently appears 

to be his shadow behind,

to stay tranquil.

 

Although she has a friend

named evening primrose,

to open together in the evening

and vanish  in the morning,

sometimes she loses her smile

feeling too cold and lonely

with a pallid complexion.

Helpless but not dozing off,

She is a virtuous woman doing her job.

 

Conceiving a star like a crystal,

Her benevolent smile is as bright as the midday.

Giving her smile to her beloved

to make him smile,

making the sad stars laugh

with a titillation of their belly buttons,

She too smiles.

Translated by Irene S. Yoon

  

달의 미소

 

김경호

 

달과 해는 서로 도와 친구로

밤 낮 반반씩 교대로

지구를 비춘다.

빛나던 해

자리 뜨면

그의 뒷 사람 되어

조용조용 찾아오는 여인

 

저녁에 같이 피었다가

아침에 함께 사라지는

달맞이꽃 친구가 있지만,

때론 너무 춥고 외로워

훤한 얼굴에 웃음기를 잃어 핼쑥하다.

기운이 없어도 홀로 졸지 않고

자기 일만 묵묵히 하는 어진 여인.

 

수정 같은 별을 품은

인정 많은 그녀의 미소가

때론 대낮같이 밝다.

 

상대를 웃기려 먼저 웃어주며,

눈물어린 별의 배꼽을 간지럽혀

자지러지게 웃게 하고

저도 빙긋이, 빙긋이 웃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