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EXPATRIATE LITERATURE #20


Surveying the Field of My Soul

 

Song Soon Kim

 

Tired of chasing the sun all night

Around the earth

Full moon is catching a breath

In the edge of the western sky

Humanity pursuing holiness

Being trailed by transgression and frailty

Like a pilgrim who passes through the Valley of Baca*1

Is walking in the shadow of self in the brightness

 

If my soul were transparent like glass

The light of grace would flow in me

If it shone right upon my head like noon-light

Shadow of sin and faults would fade off

Then my soul would be anointed with joy of oil

The Darkness is not darkness *2

And darkness is as light to the Lord*

 

 

*1: Psalm 84:6

*2: Psalm 139:12

 


영혼의 창을 닦으며 1

 

김 송 순

 

지구를 사이에 두고 밤새

해와 숨바꼭질하다 지친

보름달, 서편 하늘가에서

잠시 머뭇거리고

죄와 허물을 사이에 두고

거룩함을 쫓는 인성

바카 골짜기를 지나는 순례자같이*1

빛 속에서 자기 그림자를 안고 걸어가네.

 

내 영이 유리같이 투명하여

은혜의 빛이 나의 삶속을 흐를 수 있다면

그 빛이 정오의 빛 같이 내 머리 위에서

비친다면 나의 그림자 사라지고

나의 영이 기쁨의 기름으로 자유 얻겠네.

주에게는 어둠이 어둠이 아니요*2

어둠이 빛과 일반이니 이다

 

*1 시편 84:6

*2 시편 139:12

 

 

A Song of Flowers

 

Song Soon Kim

 

Set on my dinner table

White daisies gaze at me

Hand me a bouquet of fresh smiles

Their pure spirits pushes nagging thoughts away

Elatedly I drink in their fragrance

 

With inaudible whispering

Flowers of May bring mirth and love

All weddings and funerals

Flowers dutifully attend

Yet flowers keep no songs of lamentation

 

If I could always sing a joyful song of flowers to Thee

Who created all Universe and all creatures

If I could impart the world of the colors of harmony

Like flowers with so short days of life

 

 

꽃의 노래를 불러 드릴 수 있다면

 

 

나의 저녁 식탁에 상큼 올라 앉아

그윽이 나를 바라보는

하얀 데이지

해맑은 미소로 함께 웃으며

그 순결함으로 덧없는 생각들을 밀어 내줄 때

나는 그윽한 향기를 음미하며 마신다.

 

들리지 않는 언어로

사뿐히 기쁨과 사랑의 선물을

전하여 주는 5월의 꽃

모든 결혼식과 장례식에

늘 찾아가 함께 하지만

꽃에게 슬픔의 노래는 없다

 

만물을 지으신 하느님께

늘 기쁜 꽃의 노래를 불러 드릴 수 있다면

주어진 짧은 날들을

고운 색깔로 세상을 감싸는 꽃으로 살수 있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