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EXPATRIATE LITERAURE #19 


AUTUMN MOUNTAIN


Choon Hye Lee


The autumn mountain beckons me
It has had birds warble since dawn
to urge me to come quickly

The mountain winds clouds around its waist
and tempts me with its bedecked body
The young face that does not age even after thousands of years
bedazzles even more after making itself up

The mountain has set out on the sunset road
bent over at the waist
weighed down by much variety of fruit

The entire mountain burns red
Sparks cause fear for their ignitability

People's hearts which become desolate
like a naked mountain without trees
A golden sand castle built without bleeding or sweating
Chain of corruption after corruption
We only have bitter smiles to send to the world
Desperate measures that try to avoid stoning by public opinion

Greedy sparks lick this world
flickering its treacherous, revolting tongue



가을 산 외1편


이 춘 혜


가을 산이 나를 손짓한다.
새들을 앞세우고 새벽부터
찾아와 우짖는다. 어서 오라고

산허리엔 구름 감고
울긋불긋 치장한 몸매로 나를 유혹하는 산,
수천 년 지나도 늙지 않는 청청한 얼굴
아름답게 단장하니 더욱 황홀하고 눈부시다.

온갖 열매들
등허리가 휘도록 짊어지고
해거름 길에 나선 산.

온 산이 붉게 타오르고 있다.
불꽃은 인화성이 강하여 섬뜩하다.

나무 하나 없는 벌거숭이산처럼
갈수록 황폐해지는 사람들의 마음
피땀 없이 모아서 쌓은 황금 모래성
연이은 부패의 고리
차라리 쓴 웃음밖에 보낼 것 없는 세상인심
여론의 돌팔매를 피하려는 궁여지책들.

탐욕스런 불꽃이 이 세상을 핥고 있다.
간사하고 혐오스런 혓바닥을 너울거리며




SPRING OUTING


Choon Hye Lee


Step by step, it's an outing
A green skirt dyed by spring light
Unable to resist the spring sun that has been urging since morning
flowerbuds budded green on each branch
call bees and butterflies

The outing taken with a cheerful heart
Flowers in full bloom emitting perfume
breathing in their scent
so like your fragrance feels sad

Each morning the mountain is loud
Drunk on the deep scent of blood
mountain birds chirp endlessly
Picnickers set off on a spring outing
and people hum while they hike
Creeks flowing in the valley reflect sunlight
erase remnants of winter trapped in rocky crevices
and the breeze sings along with us

You gentle spring breeze
caress the end of green leaves
and circulate green blood

so that the tender fluttering in the breeze under the sky
can be colored green

You admirable, blooming flowers
prevailing against snowstorms, harsh wind, and frost
you and my love are the children of penance.

Who has planted so many trees on the mountain
so that such a green blood surges?
Who has ridden on the back of compressed time
to burn out the spark of greed and to plant green hope?
Green tears still sparkling
spread out greenly

Dazzling spring day, when I look up at the sky
it is a boundless blue
like an era of endless competition

Translated from the Korean by Rachel S. Rhee




봄나들이


이 춘 혜


걸음걸음 나들이요.
봄빛 물든 초록색 치맛자락
아침부터 성화독촉하던 봄볕에 못 이겨
가지마다 푸르게 맺힌 꽃망울은
벌. 나비 부르고

즐거운 기분으로 나선 길
활짝 만개하여 발산하는
꽃향기 맡으며
그대의 향기인 듯 느껴지는 아련한 슬픔.

아침마다 산은 시끌벅적하다.
자욱한 피 냄새에 취하여
쉴 새 없이 지저귀는 산새들의 재잘거림
봄나들이를 나선 상춘객과
등산을 하며 콧노래를 흥얼거리는 사람들
골짝을 흐르는 계곡물도 햇빛을 반사하며
돌 틈 사이 낀 겨울 때를 지우고
미풍도 살며시 우리와 함께 노래 부른다.

살랑살랑 부는 봄바람아
초록 이파리 끝을 어루만져
초록피를 돌려라.
하늘아래 봄 물결 나부끼는 가녀린 생명들
파랗게 물들 수 있도록

눈보라 거친 풍상 이기고

활짝 핀 대견한 꽃들이여
그대도 너도 고행의 자녀.

누가 산에 수많은 나무를 심어
저토록 푸른 핏물이 물결치나
누가 압축된 시간의 등허리를 타고 앉아
욕망의 불꽃을 사르고 푸른 희망을 심었는가.
아직도 눈부시게 빛나는 초록 눈물
파랗게 퍼져나간다.

눈부신 봄날, 우러러 하늘 보면
하늘은 무한 경쟁시대처럼
무한정 푸르고 푸르러







  이춘혜 시인/ 수필가: 경기도 김포 출생.   「한맥문학」 신인상 시 당선으로 등단.   「한맥문학상」 수상. 「해외문학 작품상」 수상
  첫 시집: 「시애틀의 단풍」 「한맥문학」 북미주지회 이사.   서북미문인협회 회원. 「뿌리」 동인. 한국문협 회원.   「해외문학」편집위원. 「해외문인협회」 회원.
  한국문인협회 워싱턴지회 시분과위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