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EXPATRIATE LITERAURE #19


LEAVING


Christopher Norris


It seems I never left you after all.
    It felt like leaving—messages on screen
(Incriminating ones), the late-night call
    With muffled talk, and then the final scene

(A desolating one). In any case
   I left that evening two years back, and you
Hung on a while, then sold the family place
   And now we meet from time to time like two

Speed-dating novices with a vague sense
   We’ve met somewhere before. And yet, you know, 
That’s how it often felt, so the past tense
   Doesn’t quite fit and leaves me thinking: though

The calling distances have grown less small
It seems I never left you after all.


 
헤어짐


크리스토퍼 노리스
번역 : 이승은(Rachel, S. Rhee), 서경화

당신과 헤어진 것 같지 않은 기분이다.
  처음엔 헤어지는 것 같았다ㅡ스크린 위의 멧세지
(날 비난하는 내용), 늦은 밤의 소리 죽인
  비밀스런 속삭임, 그리고 마지막 장면

(황량했던 장면). 어쨌건
  2년 전 그 날 저녁 나는 떠났다, 당신은
좀 더 버틴 후, 집을 매각했고.
  전에 어디선가 만났었던 것 같은

그런 막연한 느낌을 가지고 번개 데이트하는 초보자들처럼
  이제 우리는 가끔씩 만난다. 그런데 당신이 알다시피
그건 지금도 자주 느끼는 감정이고, 그래서 사실 과거 시제는
  적용이 안 되며 내게 생각의 여지를 준다. 비록

통화 간격은 더 멀어졌으나 당신과 결코
헤어진 것 같지 않은 기분이다.


Christopher Norris is Professor of Philosophy at Cardiff            University and author of many academic books. His first volume    of poetry, The Cardinal's  Dog, was published in 2013.

  크리스토퍼 노리스: Cardiff University의 철학과 교수. 여러 전공 서적의    저자. 그의 첫시집 The Cardinal's Dog이 2013년에 출간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