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EXPATRIATE LITERATURE #18(해외문학 제18호)


I AM THE BROWN EARTH BURIED

 

By M. L. Liebler

 

I am the brown earth

Of northern California

Asleep under a hot sun

Between almond trees

And avocado bushes.

I follow the wind

Deep into canyons

Inside my rectangle mind

Where northern autumns

Remind me of a million poems.

 

I call upon the rain

And the lowly winds

To bind every word

Of love that hides

Inside my heart.

 

      

나는 고동색 흙

 

M. L. 리블러

번역: 이승은(Rachel S. Rhee), 서경화

 

아몬드 나무와

아보카도 관목 사이

뜨거운 태양 아래 잠들어 있는

나는 북캘리포냐의

고동색 흙.

 

계곡 깊이

바람을 따라 간다

나의 네모난 마음 속으로

북녘 가을이 수백만개의 시를

생각나게하는 곳으로.

 

비를 소리쳐 불러본다

낮게 부는 바람도 불러본다

내 가슴 속에 숨어있는

모든 사랑의 언어

동여매기 위하여.


M. L. Liebler is an internationally known & widely published Detroit poet, Fulbright university professor, literary arts activist and arts organizer,

the author of 13 books. His ground breaking working class literary anthology from The Coffee House Press, Working Words: Punching the Clock

 and Kicking Out the Jams, received The Michigan Library Notable Book Award for 2011. www.mlliebler.com


M. L. 리블러는 국제적 명성이 있으며 다양한 저서를 출간한 디트로이트 출신 시인이다. Fulbright상을 받은 대학 교수이며 문학 옹호주의자로

13권의 책을 저술했다. The Coffee House Press 출판사가 출간한 그의 선구적인 노동층 문학 시선집인 “Working Words: Punching the Clock and

Kicking Out the Jams”The Michigan Library Notable Book Award상을 수상했다.